후라노 도라마 간 (숍)

후라노는 수많은 TV 드라마 촬영지입니다.
후라노 도라마 간 숍에서는 이 지역에서 촬영한 “기타 노 구니카라,” “야사시이 지칸,” “가제 노 가든” 등 3개 드라마와 관련된 엄선된 종이 공예품과 상품을 판매합니다.
1942년 후라노역이 첫 개장할 당시 모습을 재현해 놓은 곳으로 관람하기에도 재미있는 장소입니다.

영업시간: 9:15 – 18:45 (7월과 8월에는 8:15-20:45)

맨위로